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4차 산업혁명 선제 대응…충남도 2조 5200억 투입

이권영 기자 gyl@cctoday.co.kr 2018년 11월 16일 금요일 제3면     승인시간 : 2018년 11월 15일 19시 58분
道 특별위원회 개최…전략 논의, 혁신 인프라 구축 등 과제 추진
내년 상반기 촉진 조례안 제정, 강소 연구개발 특구 장기 목표로

충남도가 4차 산업혁명을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앞으로 10년 간 2조 5200억원을 투입, 17개 추진과제, 43개 세부 실천과제 추진한다.

도는 15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4차 산업혁명 특별위원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보고된 충남 4차 산업혁명 대응 추진 전략은 ‘4차 산업혁명 시대, 사람 중심의 살기 좋은 충남 구현’을 비전으로 설정하고 △4차 산업혁명 대응을 위한 산업적 융합 기반 마련 △과학기술 활용을 통한 사회문제 해결 방안 도출 등을 목표로 잡았다.

전략별 추진과제를 보면, ‘원활한 추진 생태계 조성’은 △R&D 혁신 인프라 구축 및 현장 인력 양성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무인항공 사업 선도 △가상증강현실 플랫폼 구축 △창업생태계 조성 등이다.

‘핵심기술 개발·보급 확산’ 전략은 △첨단농업 메카 충남 △스마트 공장 확산 △미래형 자동차 선도 △바이오산업 기술 혁신 △첨단 화학소재산업 육성 △해양수산 스마트화 △스마트 에너지 시스템 구축 등을 추진과제로 내놨다.

‘지역 맞춤형 사회문제 해결’ 전략 관련 추진과제는 △복지수도 충남 실현 △스마트도시 조성 및 확산 △환경 관리 기반 구축 △스마트 재난 대응 기반 구축 △수자원 관리 시스템 구축 등이다.

이번 전략 추진을 위해 도는 단기적으로 ‘충남 4차 산업혁명 분과위원회’를 구성·운영하고, 내년 상반기 중 ‘충남 4차 산업혁명 촉진에 관한 조례’ 제정에 나선다.

같은 해 하반기에는 ‘충남과학기술·중소기업 진흥원’ 설립을, 2020년에는 미래기술융합센터 설립을 추진한다. 장기적으로는 ‘충남 강소 연구개발 특구’를 조성함으로써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집약해 나갈 계획이다.

도는 이번 4차 산업혁명 특별위원회에서 각 위원들이 제시한 의견을 종합적으로 검토·반영해 추진 전략을 최종 확정할 방침이다.

양승조 지사는 이날 회의에서 “자동차산업과 디스플레이산업 등 큰 어려움에 직면한 충남의 전략산업들을 한층 고도화 하는 동시에, 새로운 미래 먹거리 영역을 발굴해야 한다”며 “그런 의미에서 4차 산업혁명 핵심기술은 우리에게 새로운 출구를 열어줄 것”이라고 말했다.

이권영 기자 gyl@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