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수소차는 충남… 내년 200대 돌파 전국 최다

이권영 기자 gyl@cctoday.co.kr 2018년 11월 13일 화요일 제1면     승인시간 : 2018년 11월 12일 18시 20분
이미지박스2-수소버스.jpg
▲ ⓒ연합뉴스
내년이면 전국에서 가장 많은 수소버스가 충남도 내에 투입되고 수소차(SUV·사진) 보급 대수도 200대를 돌파할 것으로 예상된다.

도는 내년 수소버스 9대와 수소차 174대 등 총 183대의 수소연료전지차를 보급한다고 12일 밝혔다. 수소버스는 환경부 ‘수소버스 시범사업’ 대상에 최근 선정됨에 따라 서산시 5대, 아산시에 4대를 투입한다. 이는 전국에 투입되는 30대의 30% 규모로, 도는 내년 전국에서 가장 많은 수소버스를 보유하게 된다. 현재 전국에서 수소버스가 있는 곳은 울산(1대)이 유일하고, 서울은 1대를 도입 준비 중이다. 환경부 시범사업으로 내년 투입되는 수소버스는 서울 7대, 광주 6대, 울산 3대, 경남(창원) 5대 등이다.

수소버스가 주목되는 것은 대형 공기청정기가 도로를 달리는 것과 같은 효과가 있다는 점이다. 수소차는 차량 내 저장 수소와 외부공기 만으로 자가 발전 주행해 오염물질 없이 물만 배출한다는 점에서 ‘궁극의 친환경차’로 불린다. 수소차 1대는 경유를 연료로 사용하는 SUV 차량 2대가 배출하는 미세먼지를, 수소버스 1대는 SUV 차량 50대에서 배출하는 미세먼지를 정화한다.

도는 이와 함께 수소충전소 2기를 내년 추가 건립, 도내 수소충전소는 총 5기로 늘어나게 된다. 이건호 도 미래성장본부장은 “충남은 수소차 부품 실용화 및 산업 기반 육성 예타 통과, 수소차 부품센터 건립 추진, 패키지형 수소 충전 플랫폼 모델 개발 및 실증 사업 참여, 스마트 수소충전소 구축 연계 카셰어링 사업 추진, 국가혁신클러스터 선정 등으로 우리나라 수소경제 사회 및 수소차산업을 이끌고 있다며 “내년 수소차를 대량 보급하고, 관련 사업을 중점 추진해 수소를 충남의 미래 성장동력으로 육성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2021년 수소버스 보급 사업을 본격 추진할 계획이며, 2022년에는 수소차 1200대를 보급하고, 수소충전소는 20기를 구축할 계획이다. 이권영 기자 gyl@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