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부여 굿뜨래웰빙마을 ‘지역 대표 휴가지’ 정착

유광진 기자 k7pen@cctoday.co.kr 2018년 11월 09일 금요일 제10면     승인시간 : 2018년 11월 08일 18시 17분
작년대비 이용객·매출액 증가
축구장크기 유아풀장 이목 집중
부여군, 각종시설 보완 활성화 목표

▲ 부여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나성과 능산리고분군과 인접한 굿뜨래웰빙마을이 올해 안정적인 성과를 보여 앞으로가 기대되고 있다. 사진은 굿뜨래웰빙마을 전경.
부여군 제공

부여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나성과 능산리고분군과 인접한 굿뜨래웰빙마을이 올해 안정적인 성과를 보여 앞으로가 기대되고 있다.

부여군은 올해 글램핑장과 물놀이장 요금을 현실화하고 시설 보완을 통해 이용객 및 매출을 끌어올렸다. 먼저 올해 7월 7일부터 8월 19일까지 44일간 운영된 물놀이장에는 전체 1만3624명이 방문해 5694만원의 매출을 올렸다. 이는 2017년 1만1000명 3400만원에 비해 이용객 124%, 매출액 167% 증가한 수치다.

굿뜨래 웰빙마을 물놀이장은 축구장 1/4 크기인 1983㎡ 면적에 유아용 20~30㎝, 어린이용 70~80㎝ 깊이의 물놀이장을 설치되어 4세 미만의 유아가 있는 부모에게는 아이와 함께 즐길 수 있는 최적의 장소로 인기가 높았다.

또한 준공 이후 2017년 3월~12월말까지 10개월 동안 1750명의 투숙객을 유치했던 글램핑장은 올해 1박 요금을 비수기 일~목요일 7만원, 금·토·공휴일 전날 9만원으로 인하하고, 성수기 일~목요일 11만원, 금·토·공휴일 전날 13만원으로 변경해 이용객을 끌어모았다. 

부여군에 따르면 10월 31일 기준 올해 이용객은 3360명으로 1억여원의 매출액을 달성했으며, 글램핑장과 물놀이장 총 이용객은 1만6984명, 1억5042만원을 기록했다. 벌써 2017년 대비 이용객 133%, 매출액 131%을 넘어섰다. 올해 이용객의 특성을 살펴보면 총 이용객 중 85% 1만4436명이 세종, 대전 등 인근 지자체 주민인 것으로 나타났다. 

군은 내년 타 지자체 주민 유치 확대를 위해 각종 편의시설 및 안전시설 보완, 이벤트를 개최하고, 예약시스템과 홍보방안 등을 개선해 부여군을 대표하는 관광지로 만든다는 각오다.

군 관계자는 "전기, 수질 등 전문 인력 배치를 통해 안전성을 확보하여 이용객의 안전과 편의를 최대한 제공하고, 체계적인 관리운영을 통해 관광객 유입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끌어 내겠다"라고 말했다. 부여=유광진 기자 k7pen@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