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석현준, 5경기 연속 교체출전…랭스, 디종과 무승부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2018년 09월 23일 일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8년 09월 23일 12시 36분
▲ 디종과의 경기에 출전한 석현준[AFP=연합뉴스]
▲ 디종과의 경기에 출전한 석현준[AFP=연합뉴스]
석현준, 5경기 연속 교체출전…랭스, 디종과 무승부







(서울=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프랑스 프로축구 스타드 드 랭스에서 뛰는 공격수 석현준(27)이 리그앙(1부리그) 경기에 5경기 연속 교체 선수로 출전했다.

석현준은 23일(한국시간) 프랑스 랭스의 오귀스트 들롱에서 열린 디종과의 2018-2019 리그앙 6라운드 홈경기에 후반 14분 셰이 오조 대신 투입돼 끝날 때까지 뛰었다.

지난 시즌 리그앙 트루아에서 뛰며 6골을 넣은 석현준은 팀이 2부리그로 강등되면서 승격 팀인 랭스에 지난달 초 새 둥지를 텄다.

이적 직후인 1라운드를 제외하고 그는 매 경기 교체 투입으로 출전 시간을 확보해가고 있다.

이날 팀이 디종과 0-0으로 비겨 석현준도 공격 포인트를 작성하진 못했다.

랭스는 최근 2경기 0-0 무승부를 비롯해 4경기 무승(2무 2패)에 그쳐 10위(승점8)에 자리했다.

디종은 2연패에서 탈출해 6위(승점 10)에 올랐다. 이 팀엔 권창훈(24)이 속해 있으나 그는 부상으로 장기 결장 중이다.

songa@yna.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