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옥천 향수시네마 누적 관람객 1만명 돌파

박병훈 기자 pbh0508@cctoday.co.kr 2018년 09월 14일 금요일 제18면     승인시간 : 2018년 09월 13일 18시 36분
개관 40여일…하루 6~8편 상영, 건전한 여가문화의 장 자리매김

▲ 옥천 향수시네마는 1만번째 입장 고객인 김세경(42)·전하영(42)씨를 위한 깜짝 이벤트를 마련했다. 옥천군 제공
30여년 만에 옥천군에 다시 들어선 작은영화관 향수시네마가 개관 40여일만에 누적 관람객 1만명을 돌파하며 지역의 건전한 여가문화의 장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차를 타고 멀리 나가지 않아도 가까운 곳에서 가족·친구 등과 함께 최신 개봉 영화를 저렴한 비용으로 즐기며 시간적·경제적 효과까지 함께 누릴 수 있기 때문이다.

이 지역에는 1980년대 초반까지 소규모 극장이 있었으나, 경영난으로 문을 닫으며 이곳 주민들은 인근 대전까지 나가 영화관람 등을 해야 했다.

지난달 2일 개관한 향수시네마는 충북도에서는 두 번째로 들어선 작은 영화관으로,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사업비의 일부를 지원 받아 총 25억원이 투입돼 생활체육관 옆에 들어섰다.

지상 1층 규모로 61석과 34석의 상영관 2곳을 비롯해 매점 등의 편의시설을 갖췄다. 관람료는 2D 6000원, 3D 8000원으로, 인근 대도시보다 20% 가량 저렴하다.

전국 개봉시기에 맞춰 하루 6편에서 8편 정도의 최신 영화가 12~15회 정도 상영된다.학교 단위 체험학습형 단체관람이 증가하고 있고, 직장인과 동호회원간의 건전한 화합장소로 자리를 잡으며 술자리를 전전하던 회식 문화에도 변화를 일으키고 있다.

홈페이지와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에서 상영정보 확인과 예매까지 가능해 관람객의 접근성과 편의성을 강화했다는 평가도 받고 있다.

한편, 지난 11일에는 누적 관람객 1만명 돌파 기념으로, 1만번째 입장 고객인 김세경(42)·전하영(42)씨를 위한 깜짝 이벤트가 열렸다.

김재종 군수는 미리 준비한 꽃다발과 10매의 영화 관람권을 선물로 증정하며 영화관 애용에 따른 축하와 감사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옥천=박병훈 기자 pbh0508@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