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문화가 꽃피는 대전만들기 앞장선 ‘자랑스런 얼굴들’

최윤서 기자 cys@cctoday.co.kr 2018년 09월 13일 목요일 제20면     승인시간 : 2018년 09월 12일 18시 51분
제30회 문화상 수상자 5명 선정

20면-대전만들기.jpg
대전시는 제30회 대전광역시 문화상 수상자로 송기한 교수 등 5명을 선정했다고 12일 밝혔다.

시는 11일 문화상심사위원회를 열고 △학술부분 송기한 △문학부문 권득용 △시각예술부문 박충순 △언론부문 이기진 △지역사회봉사부문 오장진 씨를 각각 올해의 문화상 수상자로 선정했다.

학술부문 수상자 송기한 대전대 국어국문창작학과 교수는 지역의 우수한 창작인재 배출 등 후학양성과 함께, ‘현대문학의 정신사’, ‘서정의 유토피아’, ‘육당 최남선 문학연구’ 등 30여권의 학술서적과 300여편의 비평과 논문활동으로 모범적인 업적을 인정받았다.

문학부문 수상자 권득용 문인은 한국문인협회대전광역시지회 운영자문위원장으로 각종 문학상 유치 및 제정으로 대전문단 활성화에 기여했고 꾸준한 작품 활동 전개 등을 통해 문학에 대한 사랑과 열정을 펼치는 등 지역문학 발전에 기여한 면이 높이 평가됐다

시각예술부문 수상자 박충순 사진작가는 한국사진작가협회 대전광역시지회 회원으로 대전지역 문화원 초대강사로 활동하며 대전사진 발전을 위한 후학 양성 및 각종 사진동아리 사진반 강의를 통해 사진의 저변확대를 위해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문화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언론부문 이기진 동아일보-채널A 대전충청취재본부장은 언론인으로 도시관광 및 마케팅 활성화를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했으며 지역축제와 관광활성화를 위한 의견 및 정책방향 등을 제시해 지역의 브랜드 제고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지역사회봉사부문 오장진 동그라미 한가족봉사단 전 회장은 한국타이어 대전공장에 근무하며 도배·장판 교체, 집수리 봉사, 지역 천재지변 피해 시 봉사활동을 통해 헌신적으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하고 있는 점을 높이 평가 받아 문화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수상자에 대한 시상은 내달 19일 대전시청 대강당에서 개최되는 문화원의 날 기념행사에서 열린다. 최윤서 기자 cys@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