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전 메르스 접촉자 1명 추가

홍서윤 기자 classic@cctoday.co.kr 2018년 09월 13일 목요일 제6면     승인시간 : 2018년 09월 12일 19시 51분
대전시는 12일 질병관리본부로부터 메르스 환자가 탑승한 서울시 리무진 콜택시 이용객 중 일상접촉자로 추가 분류된 1명이 대전시 소재로 파악됐다고 통보 받았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메르스 환자에 대한 대전지역 일상접촉자가 기존 7명에서 8명으로 늘어났다.

시는 통보받은 '일상접촉자' 1명의 소재(서구)를 파악해, 관할 보건소에 매일 1회 이상 전화통화로 건강 상태를 확인하는 등 밀접접촉자에 준해 관찰키로 했다.

추가된 1명의 일상접촉자는 최장 잠복기인 21~22일까지 모니터링을 하게 되며, 증상이 있는 경우 의심환자에 준한 검사와 격리입원 등 방역조치를 할 예정이다.

시는 발열 등 메르스 증세가 의심되면 의료기관을 직접 방문하지 말고, 보건소나 콜센터(1339)로 신고해 안내하는 대로 행동해 달라고 당부했다.

홍서윤 기자 classic@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