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항공·택배·상품권·자동차견인 피해 주의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 2018년 09월 12일 수요일 제6면     승인시간 : 2018년 09월 11일 19시 58분
한국소비자원 추석 앞두고 당부…3년간 상담·피해구제 접수 증가

한국소비자원은 추석을 맞아 소비자 피해가 빈번히 발생하는 항공과 택배, 상품권, 자동차 견인 분야에 대해 소비자 피해주의보를 발령했다고 11일 밝혔다.

해마다 추석 연휴가 포함된 9∼10월에 이와 관련한 소비자 이용이 많이 늘어나면서 관련 소비자 상담 및 피해구제 접수 건수가 증가하고 있다. 최근 3년간 소비자원에 접수된 항공, 택배, 상품권, 자동차 견인 관련 피해구제 현황을 살펴보면 2015년 1348건에서 2016년 1689건, 지난해 1761건으로 매년 꾸준히 늘고 있는 추세다.

대표적인 소비자 피해 사례로는 △항공권 취소 시 과다한 수수료 요구 및 운송과정에서 위탁수하물 파손 △택배 물품 파손 및 분실 △주문한 상품권 미배송·배송지연 △과도한 자동차 견인 요금 청구 등이다.

한국소비자원 관계자는 “항공권 구매 시 운송 약관 및 유의사항, 예약정보를 꼼꼼히 확인하고 택배 물량이 증가하는 추석에는 1주일 이상 충분한 시간을 두고 배송 신청을 권장한다”고 말했다.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