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태안군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합동교육 실시

박기명 기자 kmpark3100@cctoday.co.kr 2018년 09월 11일 화요일 제14면     승인시간 : 2018년 09월 10일 20시 03분
태안군이 농·어가의 인력난 해소를 위해 몽골 외국인 계절근로자를 도입했다.

군은 9일 태안군 문화예술회관 소당당에서 군 관계자 및 몽골 계절근로자, 고용주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 외국인 계절근로자 합동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몽골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은 농·어번기에 발생하는 극심한 어촌 일손부족의 해결을 위해 지난 4월 태안군과 몽골 성긴하이르한 구가 맺은 외국인 계절근로자 협약에 따른 것이다.

이날 교육에서 군은 몽골근로자 70명과 고용주 17명에게 태안군 소개와 △계절근로자 제도 주요 내용 △임금 지급에 관한 내용 △숙소 등 편의시설 등에 관해 교육하였으며 대전출입국관리사무소 서산출장소, 보령노동지청 서산고용지원센터, 태안경찰서 등 관련기관의 교육도 이뤄졌다.

군은 이번 교육을 통해 농가와 외국인 근로자 사이의 근로계약 준수, 불법체류 및 이탈방지, 인권보호, 성희롱 및 성폭력예방 등의 효과가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군은 외국인 계절근로자제도가 정착되면 농·어가의 안정적인 고용 및 근로가 가능해 인력난 해소 및 농가소득 증대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태안=박기명 기자 kmpark3100@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