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병준 "국회의원 청문회 불패는 기득권…적당히 넘어가선 안돼"

비대위-의원 연석회의 발언…"김정은 육성으로 '핵 폐기' 들은 적 있나"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2018년 09월 10일 월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8년 09월 10일 10시 31분
▲ (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자유한국당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이 10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국회의원 연석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8.9.10
    kjhpress@yna.co.kr
(끝)
▲ (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자유한국당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이 10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국회의원 연석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8.9.10 kjhpress@yna.co.kr (끝)
김병준 "국회의원 청문회 불패는 기득권…적당히 넘어가선 안돼"

비대위-의원 연석회의 발언…"김정은 육성으로 '핵 폐기' 들은 적 있나"



(서울=연합뉴스) 이한승 이신영 기자 = 자유한국당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은 10일 "국회의원은 인사청문회 불패라는 것 역시 국회의원의 기득권이다. 국회의원은 어떤 경우에도 청문회에서 통과된다고 한다면 국민이 용납하겠나"라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국회의원 연석회의 모두발언을 통해 "국회의원이니 청문회에서 적당히 넘어가는 일이 없으면 좋겠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김 위원장은 또 판문점선언 비준동의안과 관련해 "대화와 타협, 경제적인 협력만으로는 평화가 구축되지 않는다. 하나의 수단이 될 수는 있지만, 그것만으로는 안된다"며 "단단한 국방력 위에서 동맹국과 협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9·9절 북한 열병식에서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이 등장하지 않았는데 그것도 미국의 압박이 있어서 가능했던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정말로 북핵을 폐기하겠다면 핵 물질을 신고하고 검증받는 게 무엇이 그렇게 힘든가"라며 "그런데 그것과 관련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육성을 들은 적이 있나"라고 반문했다.

김 위원장은 "얼마든지 할 수 있는 실질적인 조치를 전혀 이행하지 않는 상황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판문점선언 비준동의안을 제출하겠다고 한다"며 "이 부분에 대해 단호한 입장으로 대처해야 한다"고 밝혔다.





jesus7864@yna.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