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한국수자원공사 홍수조절에 총력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 2018년 08월 29일 수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8년 08월 28일 20시 01분
한국수자원공사(사장 이학수)는 집중호우로 인한 하류 홍수피해 최소화를 위해 금강수계 다목적댐에서는 유입되는 물을 최대한 가두고 있다고 28일 밝혔다.

이는 제19호 태풍 '솔릭' 및 금번 집중호우로 인해 금강수계의 홍수량이 증가함에 따라 대전, 충남, 충북 등 댐 하류 하천 지역의 침수피해 방지를 위해 이뤄지는 조치다.

앞서 공사는 갑천 홍수주의보 발령 등 댐 하류상황을 고려해 주민피해가 없도록 다목적댐의 홍수조절용량을 활용, 홍수를 최대한 가두고 하류 방류량을 최소화하고 있다.

이학수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은 “물관리 일원화이후 기관간 협력을 통해 홍수피해를 최소화하고 기후변화로 인한 집중호우 등에 대비하고 있다”며 “다목적댐의 적절한 홍수조절 등 철저한 재난관리를 통해 홍수피해를 최소화하는데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