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메시, 라리가 개막전서 멀티골 폭발…팀은 3-0 완승

메시 선제골은 바르사의 라리가 통산 6천 번째 골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2018년 08월 19일 일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8년 08월 19일 08시 43분
▲ [AFP=연합뉴스]
▲ [AFP=연합뉴스]
▲ [AP=연합뉴스]
▲ [AP=연합뉴스]
메시, 라리가 개막전서 멀티골 폭발…팀은 3-0 완승

메시 선제골은 바르사의 라리가 통산 6천 번째 골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 스페인 프로축구 FC바르셀로나의 간판스타 리오넬 메시(31)가 2018-2019시즌 프리메라기가 개막전에서 멀티 골로 팀의 완승을 이끌며 기분 좋게 출발했다.

메시는 19일(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캄프 누에서 열린 데포르티보 알라베스와 프리메라리가 1라운드 홈경기에서 후반 19분 프리킥 선제골과 후반 추가시간 쐐기 골을 넣으며 3-0 승리에 앞장섰다.

특히 메시가 터뜨린 선제골은 바르셀로나의 프리메라리가 통산 6천 번째 골이어서 의미가 컸다.

지난 세비야와 2018 스페인 슈퍼컵(수페르코파 데 에스파냐) 경기에서 역전 결승 골을 배달하며 우승컵을 들어 올렸던 메시는 이날도 화끈한 공격력을 보여주며 올 시즌 활약을 예고했다.

메시는 루이스 수아레스, 우스만 뎀벨레와 공격 삼각편대로 선발 출장해 기선 제압을 주도했다.







메시는 후반 19분 아크 오른쪽에서 자신이 얻어낸 프리킥 키커로 나섰고, 발아래로 낮게 깔아 차는 감각적인 슈팅으로 선제골을 뽑았다.

후반 38분 필리페 쿠티뉴의 추가 골로 2-0 리드를 잡은 바르셀로나의 골잡이 메시가 추가시간에 다시 한 번 득점포를 가동했다.

메시는 수아레스의 패스를 쐐기 골로 연결하면서 3-0 대승을 완성했다.

바르셀로나는 메시의 멀티 골 활약에 힘입어 리그 통산 6천 번째 골과 개막전 승리를 동시에 챙겼다.

chil8811@yna.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