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아델만 7이닝 호투한 삼성, 한화 꺾고 2연패 탈출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2018년 08월 16일 목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8년 08월 16일 22시 36분
아델만 7이닝 호투한 삼성, 한화 꺾고 2연패 탈출







(서울=연합뉴스) 천병혁 기자 = 삼성 라이온즈가 한화 이글스를 물리치고 가을야구를 향한 희망을 이어갔다.

삼성은 16일 대구 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한화와의 홈경기에서 선발로 나선 팀 아델만이 7이닝 동안 삼진 6개를 뽑으며 5안타 2실점으로 막은 데 힘입어 5-2로 승리했다.

최근 2연패에서 벗어난 6위 삼성은 5위 LG 트윈스와의 승차를 1게임으로 유지하며 포스트시즌 진출을 노리게 됐다.

치열한 중위권 순위경쟁 중인 삼성은 3회말 2사 후 손주인이 중전안타를 치고 나가자 박해민이 좌중간 2루타로 불러들여 선취점을 뽑았다. 박해민은 상대 실책과 폭투로 홈을 밟아 2-0을 만들었다.

4회에는 무사 1,3루에서 박한이가 병살타를 치는 사이 1점을 보탰다.

한화는 5회초 이성열이 우전안타, 하주석은 좌선상 2루타를 날려 무사 2,3루에서 최재훈이 좌전안타로 2명을 불러들여 2-3으로 추격했다.

그러나 삼성은 8회말 박한이가 우월 2점 홈런을 터뜨려 5-2로 달아나며 승부를 갈랐다.

삼성은 선발 아델만에 이어 8회 장필준, 9회 최충연이 마운드에 올라 승리를 지켰다.

shoeless@yna.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