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문대통령-여야 5당 원내대표 오찬…협치·민생법안 등 논의

한반도 평화정착 위한 초당적 협력방안 등도 다룰 듯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2018년 08월 16일 목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8년 08월 16일 08시 42분
▲ 문 대통령, 여야 5당 원내대표와 첫 오찬 회동    
    (서울=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낮 청와대 상춘재에서 열린 여야 5당 원내대표와 첫 오찬 회동에 앞서 대화하고 있다.
    왼쪽부터 전병헌 정무수석, 정의당 노회찬·바른정당 주호영·자유한국당 정우택 원내대표, 문재인 대통령, 더불어민주당 우원식·국민의당 김동철 원내대표, 임종석 비서실장. 2017.5.19
    srbaek@yna.co.kr 
(끝)
▲ 문 대통령, 여야 5당 원내대표와 첫 오찬 회동 (서울=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낮 청와대 상춘재에서 열린 여야 5당 원내대표와 첫 오찬 회동에 앞서 대화하고 있다. 왼쪽부터 전병헌 정무수석, 정의당 노회찬·바른정당 주호영·자유한국당 정우택 원내대표, 문재인 대통령, 더불어민주당 우원식·국민의당 김동철 원내대표, 임종석 비서실장. 2017.5.19 srbaek@yna.co.kr (끝)
문대통령-여야 5당 원내대표 오찬…협치·민생법안 등 논의

한반도 평화정착 위한 초당적 협력방안 등도 다룰 듯







(서울=연합뉴스) 박경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6일 청와대에서 여야 5당 원내대표들과 오찬회동을 하고 협치 방안 등을 논의한다.

문 대통령은 이날 더불어민주당 홍영표·자유한국당 김성태·바른미래당 김관영·민주평화당 장병완 원내대표와 정의당 윤소하 원내대표 직무대행을 초청해 임시국회와 정기국회를 앞두고 민생경제 현안과 법안 처리 방안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문 대통령과 여야 원내대표 간 오찬회동은 지난해 5월 19일 이후 처음이다.

한병도 청와대 정무수석은 지난 13일 문 대통령과 5당 원내대표 간 오찬회동 계획을 발표하면서 "문 대통령이 강조한 국회와의 협치를 보다 강화하기 위한 차원에서 추진하는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오찬에서는 문 대통령이 소득주도성장과 혁신성장, 공정경제를 균형 있게 추진하기 위한 민생법안의 국회 처리를 당부할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일부 야당은 선거제도 개혁 등의 필요성을 강조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함께 9월 평양에서 열릴 3차 남북정상회담을 앞두고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한 여야 간 초당적 협력방안이 논의될 가능성이 크다.

아울러 청와대가 향후 개각 시 고려하겠다고 한 협치내각 구성과 관련해 문 대통령과 각 당 원내대표 간 의견 교환도 이뤄질 전망이다.

kjpark@yna.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