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아시안게임] 나상호-황의조, 바레인전 투톱…손흥민은 벤치 대기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2018년 08월 15일 수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8년 08월 15일 21시 02분
▲ U-23 축구대표팀의 황의조(왼쪽)와 조현우.[연합뉴스 자료사진]
▲ U-23 축구대표팀의 황의조(왼쪽)와 조현우.[연합뉴스 자료사진]
▲ [대한축구협회 제공]
▲ [대한축구협회 제공]
[아시안게임] 나상호-황의조, 바레인전 투톱…손흥민은 벤치 대기







(반둥=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나상호(광주)-황의조(감바 오사카) 듀오가 바레인과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조별리그 1차전에 투톱 스트라이커로 출격한다.

김학범 U-23 축구대표팀 감독 15일(한국시간) 인도네시아 자와바랏주 반둥의 시 잘락 하루팟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바레인과 조별리그 E조 1차전에 나상호와 황희조를 투톱 스트라이커로 내세우는 3-5-2 카드를 꺼내 들었다.

공격형 미드필더는 이승우(엘라스 베로나)가 맡는 가운데 중앙 미드필더는 황인범(아산)과 장윤호(전북)가 호흡을 맞춘다.

좌우 윙백에는 김진야(인천)와 김문환(부산)이 나서고, 스리백은 황현수(서울)-김민재(전북)-조유민(수원FC) 조합이 담당한다.

골키퍼는 조현우(대구)가 출전한다.

13일 대표팀에 합류한 '캡틴' 손흥민(토트넘)과 유럽파 공격수 황희찬(잘츠부르크)은 교체멤버에 이름을 올렸다.

주장 손흥민이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하면서 주장 완장은 부주장인 장윤호에게 돌아갔다.







horn90@yna.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