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전 기상관측 이래 ‘최고기온’…15일 39.3℃

최윤서 기자 cys@cctoday.co.kr 2018년 08월 16일 목요일 제4면     승인시간 : 2018년 08월 15일 18시 41분
금산·부여 37.8℃

대전지역 한낮 최고기온이 기상 관측 이래 최고기록을 돌파했다. 15일 대전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오후 2시54분을 기해 대전의 낮 최고기온이 39.3℃로 기록됐다.

이는 1969년 1월 1일 기상 관측 시작 이래 가장 높은 온도다.

이날 같은 시각 충남 금산과 부여는 37.8℃까지 올랐으며 세종 연서는 36.9℃, 충남 천안 36.6℃ 등으로 조사됐다. 대전·충남지역 대부분 체감온도는 40℃를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 관계자는 “충남 전 지역 폭염 경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낮 기온 35℃ 내외로 올라 매우 무덥겠고 열대야가 곳곳에 지속되겠다”며 “무더위가 장기간 지속되며 온열질환자 발생과 농·축·수산물 피해 우려되니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고 당부했다.

한편 대전·세종 지역은 지난달 12일부터, 충남 전역은 지난달 21일부터 폭염경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일부 지역은 일시적으로 소나기가 내릴 가능성이 있다.이에 따라 폭염특보가 완화되거나 해제될 수 있으니 향후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최윤서 기자 cys@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