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설정 스님 "올해 12월31일 총무원장직 사퇴"(2보)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2018년 08월 13일 월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8년 08월 13일 14시 36분
▲ 설정 스님 [연합뉴스 자료사진]
▲ 설정 스님 [연합뉴스 자료사진]
설정 스님 "올해 12월31일 총무원장직 사퇴"(2보)





(서울=연합뉴스) 박상현 기자 = 불교계 안팎에서 사퇴 압박을 받아 16일 이전 퇴진 의사를 비친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 설정 스님이 12월 31일 사퇴하겠다고 밝혔다.

설정 스님은 13일 오후 2시 종로구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 "어떤 오해와 비난이 있더라도 종단 개혁의 초석을 마련하고 2018년 12월 31일 총무원장직을 사퇴할 것"이라고 말했다.

설정 스님은 지금까지 제기된 각종 의혹에 대해 "전혀 근거가 없고 악의적으로 조작된 것"이라며 "종단 안정을 위해 스스로 사퇴하고자 했으나, 기득권 세력에 의해 은밀하고도 조직적으로 견제되고 조정되는 상황을 목도하면서 사퇴만이 종단을 위한 길이 아님을 깨닫게 됐다"고 설명했다.

설정 스님은 이어 "남은 기간에 각종 의혹에 대해 명백히 밝혀 한 점 부끄러움을 남기지 않겠다"며 "사부대중의 개혁에 대한 열망과 뜻을 담아 종헌종법을 재정비해 조계종 개혁을 강력하게 추진하겠다"고 덧붙였다.

psh59@yna.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