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청주시 6·25 전사자 유가족 DNA 시료 채취 확대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2018년 06월 22일 금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8년 06월 22일 09시 23분
청주시 6·25 전사자 유가족 DNA 시료 채취 확대



(청주=연합뉴스) 심규석 기자 = 청주시 4개 구청 보건소가 6·25 전사자 유가족의 유전자(DNA) 시료 채취를 확대하기로 했다.



전사자 유해의 신원 확인은 DNA 검사 등에 의존하고 있지만 시료 부족으로 뚜렷한 성과를 보이지 못하고 있다.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 자료에 따르면 작년까지 발굴된 유해는 1만1천206구로, 이 중 국군 전사자는 9천874구이다.

이 가운데 신원 확인 전사자는 127명으로 발굴된 전사자의 1.3%에 불과하다. 유해가 발굴됐어도 DNA 시료가 없어 가족의 품으로 돌아가지 못한 전사자들이 많은 것이다.

청주 4개 보건소는 6.25 전사자의 유해를 찾지 못한 유가족을 대상으로 신원 확인용 DNA 시료를 채취하고 있다.

전사자 유해를 찾지 못한 친가·외가 8촌의 유가족은 전사자 제적등본, 유족증, 전사통지서 중 하나를 구비해 보건소나 군병원을 방문하면 DNA 시료를 제공할 수 있다.

각 보건소는 노인대학 등 고령층이 많은 곳을 방문, 6·25 전사자 유가족 DNA 시료 채취를 안내하고 있다.

청주시 관계자는 "남북관계 개선과 비무장지대(DMZ) 유해 발굴 추진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는 만큼 더 많은 전사자가 가족의 품으로 갈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ks@yna.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