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결혼은 로맨틱하지 않아" 외치던 휴 그랜트, 결국 결혼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2018년 05월 27일 일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8년 05월 27일 07시 56분
"결혼은 로맨틱하지 않아" 외치던 휴 그랜트, 결국 결혼







(런던=연합뉴스) 박대한 특파원 = 영국의 대표적인 미혼남이자 결혼이나 일부일처제가 '로맨틱'하지 않다고 주장하던 배우 휴 그랜트(57)가 마침내 결혼식을 올렸다고 영국 보수 일간 텔레그래프가 2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휴 그랜트는 전날 현재 거주하고 있는 서런던 자신의 자택에서 가까운 런던 첼시 등기소에서 여자친구인 애나 에버스타인(39)과 결혼식을 올렸다.

영국에서는 등기소에서 비종교적인 결혼식을 올리기도 한다.

휴 그랜트와 애나 에버스타인은 이미 세 명의 자식을 두고 있지만 결혼을 하지는 않았다.

이날 결혼식에는 휴 그랜트의 아버지와 형제, 에버스타인의 부모의 오빠들, 두 사람의 자식 등 가족과 가까운 친구들만 참석했다.

영화 '네 번의 결혼식과 한 번의 장례식'(1994)으로 스타덤에 올라 '노팅 힐'(1999), '어바웃 어 보이'(2002), '러브 액츄얼리'(2003), '브리짓 존스의 일기'(2004) 등에 출연하며 영국의 대표 배우로 떠오른 휴 그랜트는 수많은 여성과 염문을 뿌린 바람둥이로도 유명하다.

슈퍼모델 엘리자베스 헐리와 2000년 헤어지기까지 13년간 사귀었고, 그외에도 수많은 여성을 만났다.

에버스타인 전에 중국인 여자친구와의 사이에서 두 명의 자식을 두기도 했다.







로맨틱한 이미지와 달리 휴 그랜트는 그동안 결혼에 대해서 부정적인 견해를 밝혀왔다.

그는 2012년 "나는 결혼에 대한 엄청난 믿음을 갖고 있지 않다"고 말했고, 2016년 미국의 한 라디오 프로그램에서는 행복한 결혼을 위해서는 불륜 관계를 가져야 한다는 의견을 밝히기도 했다.

그는 "인간이 40년 동안 일부일처제 하에서 신뢰있는 관계를 가지는 존재라고 생각하는가? 아니다. 성경에서나 가능할 뿐이다"고 말했다.

휴 그랜트는 "결혼하게 되면 배우자에 대한 소유욕과 질투심 등을 갖게 된다"면서 "결혼은 로맨틱하지 않은 측면이 있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pdhis959@yna.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