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전인지, LPGA 킹스밀 챔피언십 연장 접전 끝 준우승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2018년 05월 21일 월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8년 05월 21일 08시 04분
전인지, LPGA 킹스밀 챔피언십 연장 접전 끝 준우승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전인지(24)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킹스밀 챔피언십(총상금 130만 달러)에서 준우승했다.

전인지는 21일(한국시간) 미국 버지니아주 윌리엄스버그의 킹스밀 리조트 리버 코스(파71·6천445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3라운드에서 3언더파 68타를 쳤다.

최종합계 14언더파 199타를 기록한 전인지는 에리야 쭈타누깐(태국), 하타오카 나사(일본)와 함께 치른 연장 첫 번째 홀에서 파를 기록, 나란히 버디를 잡은 두 선수에 밀려 탈락했다.

쭈타누깐과 하타오카는 2차 연장에서 우승자를 가린다.

2015년 US여자오픈, 2016년 에비앙 챔피언십에서 우승한 전인지는 이후 1년 8개월 사이에 준우승만 6번 했다. 또 투어 통산 연장전 전적도 3전 전패가 됐다.

이 대회는 72홀 경기로 예정돼 있었으나 악천후 탓에 54홀로 축소됐다.

emailid@yna.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