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FIFA, 6월 러 월드컵서 비디오판독시스템 도입 결정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2018년 03월 17일 토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8년 03월 17일 12시 52분
▲ 인판티노 회장 모습. [AP=연합뉴스]
▲ 인판티노 회장 모습. [AP=연합뉴스]
FIFA, 6월 러 월드컵서 비디오판독시스템 도입 결정







(서울=연합뉴스) 김태종 기자 = 오는 6월 개막하는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에서 비디오판독시스템(VAR)이 도입된다.

AFP 통신과 영국 방송 BBC 등 외신에 따르면 지아니 인판티노 FIFA 회장은 16일(현지시간) FIFA가 평의회가 끝난 뒤 "러시아 월드컵에서 처음으로 VAR이 사용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인판티노 회장은 "우리는 러시아 월드컵에서 VAR을 도입하는 안을 승인했다"며 "우리는 이런 결정에 매우 기뻐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가 원하는 것은 심판들이 중요한 판단을 해야 할 때 도움을 주고자 하는 것"이라며 "월드컵에서 매우 중요한 결정이 내려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VAR이 현재 전 세계 일부 축구 리그 등에서 사용되고 있지만, 월드컵에서 도입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2017-2018시즌 잉글랜드 컵 대회와 독일, 이탈리아 축구 리그에서는 현재 사용되고 있다.

그러나 세계에서 가장 인기가 높은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는 다음 시즌에도 도입하지 않는 것으로 알려졌다.

유럽축구연맹(UEFA) 역시 2018-2019시즌에도 VAR을 도입하지 않기로 이미 밝히는 등 VAR 도입을 둘러싸고 논란은 계속되고 있다.

스페인 프리메라리가와 프랑스 리그앙은 다음 시즌 VAR을 도입할 예정이다.

taejong75@yna.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