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정치통] 복기왕 “입장 전달 부적절”… 박수현 SOS 거절

박명규 기자 mkpark0413@cctoday.co.kr 2018년 03월 14일 수요일 제3면     승인시간 : 2018년 03월 13일 19시 40분
3면-복기왕.jpg
더불어민주당 복기왕 충남지사 예비후보는 박수현 예비후보가 페이스북을 통해 '벼랑에서 떨어지는 동지를 향해 손 좀 잡아달라'는 요청에 대해 사실상 거절의사를 밝혔다.

복 예비후보는 13일 국회 충청권 기자들과 만나 자진사퇴 권고를 받은 박 예비후보가 '경선에 동참할 수 있도록 도와달라'는 요청에 대해 "고민도 하고 양승조 의원과 통화도 했다"고 말했다.

복 예비후보는 "저희도 검증대상인데 검증대상자들이 어떤 입장을 취하는게 맞는 건지, 당에서 진행되는 일에 선수로 뛰고자 하는 사람들이 언급하는 것 자체가 맞는 건지 모르겠다"며 "인간적 호소에 대해 인간적 측면에서 안타깝고 똑같은 마음"이라고 말했다.

그는 "(양의원이)정치적 행동으로 옮기는데는 자격이 없는 것 아니냐 이런 말씀을 하셨다"며 "논란이 있는데 그렇게 이야기 해주는게 어느 편이 옳다고 편들어주는 것과 같다. (양의원과)입장을 같이했다"며 박 예비후보의 SOS 요청에 거절의사를 에둘러 밝혔다.

서울=박명규 기자 mkpark0413@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