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박범계 페이스북에 "대전시장 보다 적폐청산"

나운규 기자 sendme@cctoday.co.kr 2018년 01월 12일 금요일 제5면     승인시간 : 2018년 01월 11일 19시 20분
[정치通]
박범계 불출마 공식선언, 개인SNS에 결심 뜻 밝혀
“출마의 마음 간절하지만… 국민의 지엄한 명령 수렴”

더불어민주당 박범계 의원(대전 서구을)이 11일 대전시장 선거 불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각종 여론조사에서 독주체제를 구축하면서 유력 후보로 거론됐던 박 의원의 불출마 선언으로 오는 6월 대전시장 선거판이 요동칠 전망이다.

박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고민을 끝내며’라는 글을 통해 불출마로 결심했음을 밝혔다. 박 의원은 “저를 받아들여 주시고 신뢰해주신 대전시민분들께 보은하고 싶은 마음 간절하다. 너무나도 감사하다”라며 “그러나 저를 선량으로 만들어주신 유권자 국민의 지엄한 명령을 받들겠다. 그것이 대전시민들의 기대와 크게 다르지 않음을 엎드려 이해를 구한다”고 밝혔다.

그는 “지금 하던 일을 멈추고 새롭게 무언가를 한다는 것에는 많은 부담이 따른다”며 “저도 인간인지라 여론에 흔들리고 새로운 도전에 응답하고 싶은 마음도 있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아침과 저녁, 서로 다른 결론에 마주하는 저 자신에게 화가 나기도 했다”며 “무엇보다 너무도 많은 대전시민들의 분에 넘치는 기대와 신뢰가 저로 하여금 고뇌의 밤을 지새우게 했다”고 결정이 어려웠음을 내비쳤다.

박 의원은 “하지만 이제 고민을 끝내고자 한다”며 “문재인 정부는 촛불국민의 적폐청산에 대한 여망 위에 탄생한 정부다. 조사와 수사는 중단이 없었으나 제도와 시스템의 개선은 아직도 먼 길”이라고 말했다. 이어 “촛불은 스스로를 태워 어둠을 밝혀준다. 동시에 촛불은 불의를 불사르는 불쏘시개이기도 하다”며 “촛불국민의 가장 큰 열망은 문재인 정부의 성공이다. 대전시민들 역시 촛불국민이다. 절대다수의 분들이 문재인 대통령을 지지하고 있다”고 마무리했다.

나운규 기자 sendme@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