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산림청, 산림레포츠시설 내 매점·음식점 설치 허용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 2018년 01월 02일 화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8년 01월 01일 19시 54분
앞으로 산악자전거와 패러글라이딩 등 산림레포츠시설에도 휴게음식점과 매점 등 편의시설을 설치할 수 있게 됐다.

산림청은 최근 산림레포츠시설에 휴게음식점 등의 설치를 허용하되 건축물 규모를 제한하는 내용으로 ‘산림문화·휴양에 관한 법률 시행령’을 개정해 시행한다고 밝혔다.

산림레포츠는 암벽등반, 집라인·트리 탑, 산악마라톤, 산악자전거, 패러글라이딩, 산악스키, 산악승마 등 산림 안에서 이뤄지는 모험형·체험형 활동이다.

산림레포츠시설에 설치할 수 있는 편의시설은 휴게음식점·매점·임산물 판매장 등이며, 산림훼손을 최소화하기 위해 총면적 합계와 개별건축물 크기가 제한된다.

건축물 규모는 총바닥면적 5000㎡ 이하, 개별건축물 연면적 900㎡ 이하, 휴게음식점 연면적 200㎡ 이하이며, 건축물의 층수는 2층 이하다.

이밖에 불필요한 산림훼손을 줄이기 위해 매표소, 주차장 등 다른 부수시설과 인접해 설치하도록 했다.

이용석 산림휴양등산과장은 “휴게음식점 등 편의시설 허용이 산림레포츠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계속 제도를 개선해 산림레포츠 인프라를 확충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