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U+, 네이버와 AI 스마트홈 구축나서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 2017년 12월 19일 화요일 제9면     승인시간 : 2017년 12월 18일 19시 32분
LG유플러스는 네이버와 손잡고 인공지능(AI) 스마트홈 구축에 본격 나선다고 18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이날 용산 사옥에서 권영수 부회장과 네이버 한성숙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기자간담회를 열고 네이버의 AI 플랫폼 클로바에 IPTV와 가정용 사물인터넷(IoT)을 접목한 스마트홈 서비스 ‘U+우리집AI’를 공개했다.

네이버의 AI 플랫폼에 100만에 달하는 자사 홈IoT 가입자와 빠르게 성장 중인 IPTV 서비스(U+tv)를 결합해 스마트홈 서비스에서 지배력을 확대하겠다는 방침이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인공지능 분야 최고 기술력을 가진 네이버와 함께 홈 미디어 시장 강자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