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동군 6일 폭풍웃음 뮤지컬 '루나틱' 2회 공연

배은식 기자 dkekal23@cctoday.co.kr 2017년 12월 05일 화요일 제22면     승인시간 : 2017년 12월 04일 19시 29분
[문화게시판]

▲ 개그맨 백재현이 연출하고 출연하는 뮤지컬 '루나틱' 공연 장면. 영동군 제공
영동군은 6일 오후 2시와 7시30분 2회에 걸쳐, 영동읍 난계국악당에서 개그맨 백재현이 연출하고 출연하는 뮤지컬 '루나틱'을 공연한다. 루나틱 공연은 한 정신과 의사 '굿 닥터'가 정신병원에 입원한 환자를 치유하는 과정을 그린 힐링 코미디로, 루나틱만의 유쾌함과 개운함을 느낄 수 있다.

Jazz(재즈) 밴드의 즐겁고 감미로운 라이브 음악들은 관람객의 어깨를 들썩거리게 하고, 고전을 기초로 한 탄탄한 이야기들이 사람들을 웃고, 울고, 감동하게 만든다.

공연은 군민들과 호흡하며, 일상에서의 상처들을 무대에서 치료할 수 있는 폭풍 웃음과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만 7세 이상 관람이 가능하며, 무료로 진행된다. 오후 2시 공연은 학생들을 대상으로 좌석을 배정했으며, 오후 7시30분 공연은 일반인을 대상으로 오후 6시부터 무료입장권을 선착순으로 배부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온 군민이 소통하고 함께 즐기며, 따뜻한 추억을 만들 수 있는 흥미로운 문화이벤트를 마련했다"며 "군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영동군은 군민의 문화예술 욕구 충족을 위해 복권기금 문화 나눔의 일환으로,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주관의 '2017년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 공모에 신청해 공연을 유치했다. 영동=배은식 기자 dkekal23@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