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산림청, 수목장림 정책 개선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 2017년 11월 02일 목요일 제2면     승인시간 : 2017년 11월 01일 19시 20분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국민과 함께 만들어 가는 기억의 숲, 수목장림’을 주제로 5개월 여간 국민디자인단을 운영, 수목장림 정책을 새롭게 디자인했다고 1일 밝혔다. 국민디자인단은 2014년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출범했다.

산림청은 지난 5월부터 지역민들이 수목장림을 공동묘지, 화장장 등 혐오시설로 잘못 인식해 님비(NIMBY)현상이 발생하는 것을 해결하기 위해 서비스디자이너·전문가·공무원·일반국민 등으로 구성된 국민디자인단을 운영해 왔다.

산림청은 운영과정에서 워크숍 등을 개최해 총 251명의 의견을 수렴했다. 이를 통해 지역주민이 직접 참여하도록 수목장림 조성 절차·운영 방식을 개선하고 수요자별 맞춤형 정보를 제공하도록 했다. 하경수 산림복지정책과장은 “국민디자인단 운영을 통해 좋은 아이디어가 많이 도출됐다”며 “현재 중단된 중부권 국립수목장림 조성사업에 이를 적극 반영,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