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농협 충남지역본부 ‘이달의 새농민상’ 시상

이종협 기자 leejh83@cctoday.co.kr 2017년 10월 13일 금요일 제20면     승인시간 : 2017년 10월 12일 19시 30분
20면.jpg
농협 충남지역본부는 농협중앙회가 선정 수여하는 ‘이달의 새농민상’ 10월 수상자에 금산군 부리면 길희섭(60)·이정숙(56) 씨 부부와 청양군 남양면 강선조(48)·서순덕(42) 씨 부부가 선정됐다고 밝혔다.

길희섭·이정숙 씨 부부는 34년의 영농경력을 바탕으로 현재 한우와 인삼을 주작목으로 생산하고 있으며 지역에서 생산되는 콩을 가공해 전통된장과 간장을 만들어 판매해 6차산업을 이끌어 가는 선도농가로 평가받고 있다. 영농작업일지 작성, 정기적인 고객관리를 통한 계획영농 실천과 전통 장맛을 보존하고 시대적 흐름에 맞는 장맛을 개발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와 이미지 향상에 크게 이바지하고 있다.

강선조·서순덕 씨 부부는 신왕종축농장을 운영하며 24년 가까이 양돈업에 종사해 연간 고소득을 올리고 있는 지역 내 선도축산인이다. 특히 2013년도부터 대전충남양돈농협의 자체 GP농장 역할을 수행하며 PRRS 음성을 지속적으로 유지해 우수한 품질의 후보돈을 타 조합원에 공급, 농가 만족도 증가와 생산성 향상을 위한 우수 종돈장 역할을 해오고 있다.

친환경축산환경 조성을 위해 최신분뇨처리시스템과 액비유통센터 건립 추진에 앞장서고 9년동안 청양군 한돈협회 사무국장을 맡아오며 한돈산업의 발전과 양돈농가의 경제적·사회적 지위향상에 기여한 점이 높이 평가받았다. 이종협 기자 leejh83@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