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위험에 방치된 수목원 임도

홍순철 기자 david0127@cctoday.co.kr 2017년 10월 12일 목요일 제3면     승인시간 : 2017년 10월 11일 19시 19분
▲ 지난 7월 청주권 집중호우로 절개지 붕괴 등 수해를 입은 충북산림환경연구소(미동산수목원) 임도(林道)가 ‘위험’ 표시만을 한 채 현재까지 몇개월 째 방치되고 있다. 수목원 임도는 추석연휴기간을 비롯, 평소에도 많은 등산객이 찾는 장소로 수목원에는 이처럼 절개지가 붕괴된 곳이 5~6곳에 이른다. 홍순철 기자 david8168@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