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호우복구 작업하던 50대 사망

진재석 기자 luck@cctoday.co.kr 2017년 07월 18일 화요일 제6면     승인시간 : 2017년 07월 17일 19시 30분
청주에 내린 기록적인 폭우로 발생한 피해 복구 작업을 돕던 도로보수원이 사망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주위를 안타깝게 하고 있다.

충북도 도로관리사업소 도로보수원 박모(50) 씨는 지난 16일 오후 8시20분경 청주시 오창읍의 오창사거리에서 폭우로 파손된 도로 보수작업을 마치고, 작업 차량에서 쉬다가 갑자기 쓰러졌다. 박 씨는 직원들과 인근에 있던 경찰관 등이 심폐소생술을 시행하면서 병원으로 옮겼으나 결국 숨졌다.

박 씨는 이날 오전 7시20분경 청주시 내수읍 묵방지하차도가 침수됐다는 연락을 받고 긴급 출동해 양수작업을 벌이는 등 제대로 쉬지도 못한 채 연속적으로 작업하다 변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진재석 기자 luck@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___ADCONTROL___]26[/___ADCONTROL__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