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서산시 가뭄극복에 행정력 올인

박계교 기자 antisofa@cctoday.co.kr 2017년 06월 20일 화요일 제15면     승인시간 : 2017년 06월 19일 17시 14분
이완섭 시장 관정 개발현장 점검
저수지 준설 등 조속 완료 주문

▲ 이완섭 시장은 최근 해미면 홍천리 일원에서 진행 중인 대형관정 개발현장을 찾아 진행 상황을 살피고, 가뭄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민들의 입장을 헤아려 하루 속히 개발을 완료할 것을 관계자들에게 주문했다. 서산시 제공
서산시가 관정개발과 저수지 준설까지 최악의 가뭄 극복에 안간힘이다. 이완섭 시장은 최근 해미면 홍천리 일원에서 진행 중인 대형관정 개발현장을 찾아 진행 상황을 살피고, 가뭄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민들의 입장을 헤아려 하루 속히 개발을 완료할 것을 관계자들에게 주문했다.

시에 따르면 사업비 4350만 원이 투입된 이 관정의 개발이 마무리되면 하루에 약 500t의 용수를 인근농지에 공급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24억 6000만여 원을 들여 개발 중인 소형관정 150공과 중·대형관정 19공도 조속히 마무리 할 것을 당부했다.

이 시장은 “물부족은 시민 생활불편뿐만 아니라 농업 및 산업과 직결되는 문제이므로 위기가 기회라는 자세로 실효성 있는 대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시는 가뭄 극복에 전 행정력을 집중하기 위해 재난안전대책본부를 본격 가동하고, 10억 3500만여 원을 투입해 하상 굴착, 양수시설 설치, 살수차 지원 등에 나서고 있다. 51억 5000만여 원을 들여 저수지 8곳을 대상으로 추진 중인 양수시설 및 송수관 연결 공사 6곳은 완료했고, 나머지 지역인 성연면 명천·예덕리와 A지구에도 추가로 시행 중이다.

시는 국민안전처의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1억 9000만 원과 시 예비비 3억 5000만 원 등 총사업비 5억 4000만 원을 투입, 서산시 관리 저수지 12개소의 준설작업을 실시키로 했다.

이완섭 시장은 “지자체 예산만으로는 항구적 대책 마련에 한계가 있어 정부차원의 대책 마련이 절실하다”며 “시는 가뭄극복에 필요한 사업발굴과 예산을 확보하기 위해 충남도와의 유기적 협조체계를 구축하고 중앙부처 등에 지속적으로 건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서산=박계교 기자 antisofa@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