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백제문화 진수' 서산 개심사에 오색 겹벚꽃 꽃망울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2017년 04월 20일 목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7년 04월 20일 14시 57분
▲ [연합뉴스 자료사진]
▲ [연합뉴스 자료사진]
▲ [서산시 제공=연합뉴스]
▲ [서산시 제공=연합뉴스]
'백제문화 진수' 서산 개심사에 오색 겹벚꽃 꽃망울



(서산=연합뉴스) 충남 서산시 운산면 신창리 상왕산에 있는 개심사 겹벚꽃이 이번 주말에 활짝 필 것으로 보인다.



서산시는 20일 개심사에 심어진 겹벚꽃나무가 최근 꽃망울을 터뜨리기 시작했다며 이같이 전망했다.

꽃잎이 겹으로 돼 있는 모양에서 유래된 겹벚꽃은 백색과 연분홍, 진분홍, 옥색, 적색 등 5가지 색을 띠고 있어 개심사 겹벚꽃이 필 때면 해마다 꽃구경 인파가 몰린다.



백제 의자왕 때 지은 것으로 추정되는 개심사에는 다포 양식의 정수로 손꼽히는 대웅전을 비롯해 보물 1262호인 영산회괘불탱화와 목조아미타여래좌상 등이 있어 백제문화의 진수를 엿볼 수 있다.

서산시 관계자는 "개심사를 대표하는 겹벚꽃이 만개하면 사찰 주변에 활짝 펴있는 산벚꽃, 자목련 등과 함께 한 폭의 그림과 같은 장면을 연출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min365@yna.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