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관광도시 태안’ SNS 타고 세계인 이목 잡는다

박계교 기자 antisofa@cctoday.co.kr 2017년 03월 21일 화요일 제15면     승인시간 : 2017년 03월 20일 17시 42분
郡 ‘공공외교단’ 활동 대폭 강화
다문화가족 구성원 추가 결성도

태안군이 대외 관광홍보를 위해 지난해부터 운영 중인 공공외교단(해외 SNS 홍보단) 활동을 대폭 강화한다.

군에 따르면 지난해 9~12월까지 공공외교단 운영 결과 매월 250회 이상의 홍보 콘텐츠를 생산하는 등 지속적인 홍보 성과를 거뒀다.

공공외교단은 온라인(SNS) 홍보사업과 연계, 30개의 해수욕장 등 태안지역의 우수 관광자원을 홍보하고 있다. 군은 현재 한서대학교 중국·몽골·베트남 유학생 외에 필리핀·태국·캄보디아·일본 등 다양한 국적의 다문화가족 구성원을 공공외교단원으로 추가해 나라별 동아리 결성을 통한 해외홍보활동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달 중 다문화가족과의 간담회를 개최해 공공외교단의 운영목적 및 참여절차를 알리고, 영어권 국가와 일본 등 공공외교단의 다국적화를 꾀할 방침이다. 상·하반기 각 1회씩 ‘공공외교단 태안투어’도 준비하고 있다. 단원들은 개인이 아닌 동아리의 형태로 사업을 추진, 지속적인 활동과 콘텐츠 교류를 유도하는 등 인위적이지 않은 자연스러운 홍보가 가능할 것으로 군은 기대하고 있다.

한상기 군수는 “한국에 관심이 많은 아시아권 국민들에게 태안을 널리 알리는 것은 물론 태안의 관광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노출함으로써 군의 관광정보 확산 등 실질적인 효과가 기대된다”며 “태안군이 세계 속의 관광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활동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태안=박계교 기자 antisofa@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___ADCONTROL___]26[/___ADCONTROL__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