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전시 4차 산업혁명 특별시 만든다

양승민 기자 sm1004y@cctoday.co.kr 2017년 02월 16일 목요일 제3면     승인시간 : 2017년 02월 15일 19시 39분
전문가 워킹그룹 구성·운영

대전시가 최근 글로벌 경제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4차 산업혁명(Fourth Industrial Revolution) 특별시 조성에 본격적으로 나섰다.

시는 대전테크노파크 등 4차 산업혁명 대응전략팀(2개 반, 17명)을 구성하고, 앞으로 특구 내 출연연, 대학, 기업 등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워킹그룹(working-group)을 핵심사안별로 구성·운영할 예정이다.

대응전략팀은 4차 산업혁명과 관련 정부정책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컨트롤 타워 기능을 수행하며, 민·관·학·연의 유기적 협력체계를 구축해 핵심선도 발굴과제에 대한 실행력을 구체화하게 된다.

또 내달 중 대덕연구개발특구를 중심으로 전국 특구 출연연 연구원과 지역 민간기업 연구소 등을 대상으로 ‘차 산업혁명 관련, 미래먹거리 발굴 아이디어 공모전’을 실시한다.

이밖에 대덕특구 출연연과 함께 정부정책 대응 및 대전·충청권을 아우를 수 있는 로봇, 바이오, 드론 등 핵심선도과제를 발굴해 내달 말까지 사업을 구체화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4차 산업혁명이라는 글로벌 경제 흐름은 우리의 대응 전략으로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대덕특구를 중심으로 지역의 우수한 인·물적 역량과 지혜를 모아 4차 산업혁명의 특별시로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기반을 다져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양승민 기자 sm1004y@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