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비욘세냐 아델이냐…그래미상 팝 디바 대결 승자는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2017년 02월 11일 토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7년 02월 11일 09시 47분
▲ 그래미상에서 격돌하는 비욘세(왼쪽)와 아델[AP=연합뉴스자료사진]
▲ 그래미상에서 격돌하는 비욘세(왼쪽)와 아델[AP=연합뉴스자료사진]
▲ 아델의 '25'(좌)와 비욘세의 '레모네이드' 재킷 이미지.
▲ 아델의 '25'(좌)와 비욘세의 '레모네이드' 재킷 이미지.
▲ 지난해 11월 '2016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에서 '올해의 아티스트 상'을 수상한 아리아나 그란데.
[AP=연합뉴스 자료사진]
▲ 지난해 11월 '2016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에서 '올해의 아티스트 상'을 수상한 아리아나 그란데. [AP=연합뉴스 자료사진]
'팝의 제전' 그래미 시상식에서 '승리의 여신'은 누구에게 미소를 보낼까?

12일 오후 5시(현지시간·한국시간 13일 오전 10시) 미국 로스앤젤레스(LA)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열리는 제59회 그래미 어워드에서는 비욘세와 아델, 두 팝의 디바가 격돌한다.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음악계 최고 권위의 시상식으로 불리는 그래미 어워드. 총 32개 분야 84개 부문에서 수상자를 가리는 이번 시상식에서 비욘세와 아델의 맞대결 소식이 최대 관전 포인트로 떠올랐다.

비욘세와 아델은 '그래미의 꽃'이라 불리는 '올해의 앨범', '올해의 노래', '올해의 레코드' 등 4개 분야에서 경쟁하게 됐다.

'올해의 레코드'와 '올해의 노래' 부문 후보에 비욘세의 '포메이션'(Formation)과 아델의 '헬로'(Hello)가 올랐으며, '올해의 앨범' 부문에서도 비욘세의 '레모네이드'(Lemonade)와 아델의 '25'가 경쟁한다.

또 '최우수 팝 솔로 퍼포먼스' 부문에서 비욘세와 아델은 저스틴 비버, 켈리 클락슨, 아리아나 그란데 등과 경쟁하게 됐다.

그래미 수상 실적에서는 비욘세가 아델을 압도한다. 비욘세는 그래미 어워드에 총 62차례 노미네이트 됐으며 20개의 트로피를 안았다. 아델은 모두 13차례 후보에 올라 10개의 트로피를 차지했다.

하지만 비욘세가 1998년 여성 그룹 데스티니스 차일드로 데뷔했고 아델이 2008년 대중음악계에 등장한 것을 고려하면 트로피 숫자 비교는 큰 의미가 없다.

특히 아델은 2012년 그래미 어워드에서 앨범 '21'과 수록곡 '롤링 인 더 딥'(Rolling in the Deep)으로 '올해의 레코드', '올해의 앨범', '올해의 노래' 등 6관왕을 차지하기도 했다.

이번 그래미 어워드에서 비욘세는 9개 부문에 이름을 올려 최다부문 후보자가 됐다. 드레이크와 리애나는 각각 8개 부문 후보로 지명돼 비욘세의 뒤를 이었다. 아델은 5개 부문에 노미네이트됐다.

갑작스러운 사망 소식으로 전 세계에 충격을 안긴 데이비드 보위의 수상 여부도 관전 포인트다. 그는 유작앨범 '블랙스타'(Blackstar)로 '베스트 록 퍼포먼스', '베스트 록 음악', '베스트 얼터너티브 앨범' 그리고 '베스트 엔지니어링' 등 4개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음악 채널 엠넷은 한국시간으로 13일 오전 9시 55분부터 이번 그래미 어워드 시상식을 독점 생중계한다.kihun@yna.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