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LG유플러스, 국내 최초 IoT 가습기 출시

최정우 기자 wooloosa@cctoday.co.kr 2016년 12월 19일 월요일 제0면     승인시간 : 2016년 12월 18일 17시 15분
LG유플러스(부회장 권영수)는 스마트폰으로 24시간 가습기의 상태를 사용자에게 알려주고 언제, 어디서나 원격제어를 할 수 있는 ‘IoT 가습기’를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IoT 가습기(모델명 NR08 IoT)는 LG유플러스 IoT 샵, ㈜미로 홈페이지, 온라인 쇼핑몰, 홈쇼핑 등에서 통신사 관계없이 누구나 구매할 수 있으며, 무료로 앱 다운로드가 가능하다.

IoT 가습기는 IoT@home 앱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물부족알림, 가습단계조절이 가능하다.

가습단계조절은 안방이나 아이방 등 일반적인 환경, 거실 등 사용면적이 넓은 곳, 매우 건조한 환경 등 분무량 조절을 통해 단계별로 활용할 수 있다.

특히 30분 간격으로 On·Off하거나, 취침 20분 이후, 외출 10분 전 등 특정 시간을 선택해 원하는 시간에 IoT 가습기를 켜고 끌 수 있도록 해 다양한 스케줄에 맞출 수 있다.

또한 LG유플러스는 IoT@home 앱을 통해 조명이 꺼지면 가습기가 꺼지거나, 문이 열리면 가습기가 켜지는 등 다양한 IoT 기기들과 연동 및 음성인식 기능을 제공한다.

안성준 LG유플러스 IoT사업부문장 전무는 “영유아·어린이를 둔 부모 대상 겨울철 필수 상품인 가습기를 편리하고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수많은 품질 테스트를 거쳤다”며 “앞으로 나올 센서들과 연동해 특정 습도·온도에서 동작을 하는 등의 기능을 향상시켜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최정우 기자 wooloosa@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